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예리 "부산국제영화제 중요한 시점…'춘몽' 개막작 선정 기쁘다"

최종수정 2016.10.07 00:02 기사입력 2016.10.07 00:02

댓글쓰기

한예리

한예리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배우 한예리가 영화 '춘몽'이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에 선정된 것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6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동서대학교 센텀캠퍼스에서 열린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작 '춘몽'의 기자간담회에는 장률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한예리, 박정범, 양익준, 이주영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한예리는 "너무 중요한 시점에 있는 영화제에 개막작으로 초청돼 기쁘고 감사하다"며 "좋은 배우들 감독님과 함께 해서 즐거운 작업이었다. 영화를 보시는 내내 즐거웠으리라 생각한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영화에 대해서 "'춘몽'이라는 영화는 나른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다. 동시에 많은 사람들을 보듬어주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연기를 했다"며 "'춘몽'은 기억에 오래 남지만 끝나고 나면 사라지는 듯한 느낌을 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춘몽'은 예사롭지 않은 세 남자 익준, 정범, 종빈과 보기만 해도 설레는 그들의 여신 예리가 꿈꾸는 그들이 사는 세상을 담은 작품이다.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첫 선을 보였으며 오는 13일 정식 개봉한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