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국제영화제’ 박소담 “레드카펫 드레스코드는요…로맨틱 클래식”

최종수정 2016.10.06 20:09 기사입력 2016.10.06 20:09

댓글쓰기

박소담 / 사진=스포츠투데이DB

박소담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배우 박소담이 레드카펫 위에서 아름다움을 뽐냈다.

박소담은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에서 "올해 영화제 두 번째 참석이다. 떨리고 설렌다. 많은 분들이 환호해주셔서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히 박소담은 쇄골라인이 드러난 블랙 드레스 차림으로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이날 드레스코드에 대해 "로맨틱 클래식"이라 답하며 "항상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배우로서 더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했다.

한편 올해로 21번째 축제를 맞이한 부산국제영화제는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일간의 여정에 돌입한다. 오늘(6일)부터 15일까지 부산 영화의전당·CGV센텀시티·롯데시네마센텀시티·메가박스 해운대 등 부산 일대 5개 극장에서 펼쳐진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