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 성당 피습 피해 여성 결국 사망…중국인 피의자 살인 혐의 적용 검토

최종수정 2016.09.18 14:33 기사입력 2016.09.18 14:33

댓글쓰기

제주 성당 피습 사건 피의자. 사진=연합뉴스 제공

제주 성당 피습 사건 피의자.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제주의 한 성당에서 중국인에게 피습 당한 60대 여성이 결국 병원에서 숨졌다.

18일 제주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중국인 피의자 첸모(50)씨가 휘두른 칼에 수차례 찔린 뒤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던 피해자 김모(61)씨가 이날 오전 숨을 거뒀다.

앞서 중국인 첸씨는 17일 오전 8시45분쯤 제주시 모 성당에서 기도 중이던 김씨의 복부와 흉부를 4차례 찌르고 달아난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치명상을 입은 김씨는 쓰러지기 직전 119구급대에 전화해 구조 요청을 한 후 의식을 잃었다. 긴급 수술을 받고 안정을 되찾는 듯했으나 결국 사망했다.

경찰은 성당 주변에 설치된 CCTV를 통해 용의자를 특정하고 추적한 뒤 첸씨를 체포하는 데 성공했다.
한편 경찰은 첸씨에 살인 혐의를 적용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