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 성당서 60대女 흉기 피습…도주한 중국인 용의자 잡혔다

최종수정 2016.09.17 17:10 기사입력 2016.09.17 17:10

댓글쓰기

성당. (본 사진은 해당 사건과 관계 없음). 사진=아시아경제 DB

성당. (본 사진은 해당 사건과 관계 없음).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제주의 한 성당에서 60대 여성을 흉기로 찌른 뒤 달아난 중국인 용의자가 붙잡혔다.

17일 제주서부경찰서는 제주 모처에 숨어있던 중국인 A(50)씨를 붙잡아 살인미수 혐의로 조사 중이다.
A씨는 오전 8시 45분쯤 제주시 모 성당에서 기도 중이던 김모(61)씨의 복부와 흉부를 4차례 찌르고 달아난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경찰은 성당 주변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통해 용의자로 추정되는 남성의 모습을 확인하고, 사건 현장에 중국제 신발과 바지가 남겨진 것으로 보아 범인이 중국인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A씨를 쫓았다.

한편 현재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진 피해자 김씨는 새벽 미사를 마친 뒤 성당 안에서 혼자 기도를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