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는형님' 귓방망이 맞은 솔비, 홍진영과의 고음대결 승자는?

최종수정 2016.09.18 10:39 기사입력 2016.09.18 10:30

댓글쓰기

솔비.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쳐

솔비.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아는형님' 솔비와 홍진영이 기싸움을 벌였다.

17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박미선, 홍진영, 솔비, 조정민, 박나래, 허영지, 조혜련이 출연한 '아는누님' 두 번째 이야기가 이어졌다.

이날 멤버들은 추석을 맞이해 한 자리에 모인 형님과 누님 부부 콘셉트로, 아버지가 유산으로 남긴 순금 10돈짜리 황금열쇠를 차지하기 위한 대결을 벌였다.

솔비는 장기를 보여 달라는 가족들의 요구에 육감적인 웨이브로 멤버들 사이를 돌며 유혹했다. 이때 홍진영이 자신의 남편 강호동에게 솔비가 다가오자 얼굴을 밀쳤고 솔비는 "귓방망이 맞았어"라며 허탈해했다.

홍진영 솔비.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쳐

홍진영 솔비.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쳐


‘명절 스트레스를 날려줄 노래’라는 주제로 펼쳐진 노래 대결에서도 솔비와 홍진영은 고음 노래의 절대 강자 소찬휘의 ‘Tears’를 부르며 신경전을 벌였다.
하지만 결국 황금 열쇠를 받은 커플은 박미선과 김희철 커플이었고, 어처구니없게도 황금 열쇠가 아닌 일반 열쇠가 들어있어 멤버들을 허무하게 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