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컨콜]LG화학 "투자재원 위해 LG생명과학 증자·차입 아닌 합병 선택"

최종수정 2016.09.12 15:02 기사입력 2016.09.12 15: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 LG화학 은 12일 열린 컨퍼런스콜을 통해 LG생명과학을 인수 ·합병 하는 것에 대해 "레드바이오 사업에 진출하면서 투자 재원 확대를 위해 재무적 관점에서 증자, 차입, 합병 중 합병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LG화학은 "대규모 자원투자가 지속적으로 일어날 가능성이 많은 비즈니스에 진출하면서 증자, 차입에 의존하게 되면 재무구조 건전성 문제가 발생하게 된다"며 "또 증자와 차입이 반복적으로 일어나면 주주가치, 경영의 효율성과 속도에 문제가 생길 수 있어 합병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LG화학은 "절차의 신속성과 합병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양사 주주들의 이해관계를 고려한 최적의 해결책은 신주발행"이라고 밝혔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