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컬투쇼' 펜싱 메달리스트 김정환·박상영 "이상형은 라붐 솔빈·한효주"

최종수정 2016.08.31 15:14 기사입력 2016.08.31 15:14

댓글쓰기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펜싱 국가대표 선수 김정환과 박상영이 이상형을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펜싱 메달리스트 김정환, 박상영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정환은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TV를 잘 안 보는데 얼마 전에 제 스타일인 분을 봤다. 그런데 너무 어리시더라"며 밝히기를 주저했다. 계속되는 추궁에 김정환은 "아이돌그룹 라붐의 솔빈"이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박상영은 "나는 청순한 여자가 이상형이다. 긴 생머리에 흰 셔츠가 잘 어울리는 스타일이 좋다"면서 배우 한효주를 자신의 이상형으로 꼽았다.

한편 지난 리우 올림픽에서 김정환은 남자 펜싱 사브르 개인전 동메달, 박상영은 남자 펜싱 에페 개인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