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한도전' 무한뉴스로 정형돈 하차 언급…네티즌들 응원 메시지 봇물

최종수정 2016.08.07 00:06 기사입력 2016.08.07 00:06

댓글쓰기

무한도전 무한뉴스.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무한도전 무한뉴스.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무한도전'이 공식적으로 정형돈의 하차 소식을 전했다.

6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오프닝 '무한뉴스'를 통해 유재석이 직접 "정형돈이 건강 문제로 복귀가 어려울 것 같다는 소식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어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 다시 건강해져서 함께 웃으며 녹화할 그날을 기대해 본다"고 덧붙였고 박명수는 "걱정해 주시는 마음은 감사하지만 멤버들과 임직원 일동은 더욱 더 재미있고 새로운 웃음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무한도전은 그동안 정형돈이 활약했던 특집 영상을 짧게 편집해 추억을 새겼다. 가요제 특집, 친해지길 바라 특집 등의 영상이 끝난 뒤 유재석은 "빨리 건강 회복하길 한 마음으로 기원하겠다. 건강해진 모습으로 방송할 날을 기대하겠다. 그동안 고마웠다. 형돈아, 수고했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네티즌들은 '도니와 무도.당신이 있어서 무도가 빛났고 저는 행복했어요' '많이 응원하고 기다렸는데 너무 아쉬워요' '늦게라도 좋으니까 돌아와서 방송하는 모습을 보고 싶네요' 등 아쉬움이 가득한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