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원 공영주차장서 60대女 숨진 채 발견…경찰 “유력 용의자 추적 중”

최종수정 2016.07.18 16:35 기사입력 2016.07.18 16:35

댓글쓰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경기 수원의 한 공영주차장에 주차된 차량 안에서 6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18일 오전 10시께 수원시 장안구 영화동의 한 공영주차장 A(60·여)씨의 승용차 뒷자석에서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 중이던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한 신고자로부터 "지인이 오늘 새벽 1시께 문자메시지를 보내왔는데 '지인인 여성을 살해한 뒤 공영주차장 내 차 안에 방치했다'는 내용이었다"며 "자느라 문자메시지를 제때 못봐 아침에 보자마자 전화했다"는 신고를 받았다고 전했다.

시신은 옷을 입은 상태로 차량 뒷좌석에 누워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육안으로 볼 때 목 졸려 숨진 것으로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신고자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낸 B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추적 중이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