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증강현실과 뽀로로의 만남…'뽀로로 고' 나온다

최종수정 2016.07.18 11:07 기사입력 2016.07.18 11:07

댓글쓰기

AR업체 소셜네트워크, 뽀로로 제작사 아이코닉스와 '뽀로로 고' 개발

증강현실과 뽀로로의 만남…'뽀로로 고' 나온다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뽀로로 캐릭터를 활용한 AR 게임 '뽀로로 고'가 출시된다.

18일 증강현실(AR) 서비스 기업 소셜네트워크는 애니메이션 '뽀롱뽀롱 뽀로로' 제작사인 아이코닉스와 파트너십을 맺고 '뽀로로 고(GO)'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이코닉스는 국내 증강현실 기업 소셜네트워크와 함께 토종 캐릭터 뽀로로를 주인공으로 한 '뽀로로 GO' 개발에 착수했다.
소셜네트워크는 삼성전자와 현대카드, CJ E&M, 아모레퍼시픽, 페르노리카 코리아, CAMPUS10 등에 다양한 증강현실 서비스를 제공한 기업이다.

소셜네트워크는 2015년 뽀로로, 라바, 뿌까, 타요, 로보카폴리 캐릭터를 활용한 AR 색칠놀이 애플리케이션 스케치팝을 출시하며 100만명 넘는 회원을 확보하기도 했다.

최중구 아이코닉스 전무는 "최근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비즈니스가 진행되는 시점에서 ‘뽀로로 GO’ 출시를 결정했다"며 "뽀로로 스케치팝, 뽀로로 스마트밴드, 뽀로로 스마트패드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한 파트너이기에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박수왕 소셜네트워크 대표는 "포켓몬 고는 성인을 위한 단순한 재미 위주의 증강현실 게임이라면, 아이들도 즐겁게 참여하고 교육적인 증강현실 요소를 포함시켜 뽀로로 GO를 차별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