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5月 고등어·오징어 어획량 증가…꽃게 부진

최종수정 2016.07.18 11:00 기사입력 2016.07.18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5월 고등어와 오징어 어획량은 증가하고 꽃게, 전갱이, 참조기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양수산부는 5월 연근해어업 생산량 조사결과 고등어는 2247t으로 전년 동월 대비 543.8%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오징어도 265.8% 늘어난 673t을 기록했으며, 갈치 652t(216.5%), 청어 4389t(73.3%) 등의 어획량이 늘어났다.

고등어는 대형선망어업 금어기와 휴어기 조절 등에 따라 실질적인 조업일수가 늘어 어획량이 증가했다. 오징어는 근해채낚기와 연안복합 금어기 적용 기간이 2개월에서 1개월로 줄면서 어획량이 늘었다.

반면 꽃게는 1166t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5% 감소했으며, 전갱이 880t(40.7%), 참조기 46t(13.2%), 가자미 6741t(18.4%)으로 감소했다.
꽃게는 산란 자원량 수준이 낮고 유생밀도도 감소하는 등 어획이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갱이는 계절적으로 어군이 대만 북동부 해역 등으로 남하해 어획이 부진한 것으로 분석됐다.

참조기도 어군의 남하로 연중 어획량이 가장 낮은 시기로 8월 이후 어획이 증가할 전망이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