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 "우병우 수석 부동산 매각, 진경준 관련 없다"

최종수정 2016.07.18 10:57 기사입력 2016.07.18 08: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청와대는 18일 넥슨코리아가 우병우 민정수석 장인이 물려준 부동산을 매입과정에 진경준 검사장이 개입했다는 언론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부동산 중개업자를 통한 정상적인 거래였고 중개수수료 10억원을 줬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정 대변인은 "증빙자료도 다 있으며 진 검사장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고 덧붙였다.

정 대변인은 또 김현웅 법무부장관이 청와대에 사의를 표명했다는 보도에 대해서도 "그런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