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남군, 제5회 인구의날 대통령상 수상

최종수정 2016.07.11 14:52 기사입력 2016.07.11 11:37

댓글쓰기

해남군, 제5회 인구의날 대통령상 수상

"전국에서 가장 아이낳고 기르기 좋은 고장‘성과’"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해남군이 11일 제5회 인구의 날을 맞아 대통령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는 인구의 날 기념식에서 해남군은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한 시책 추진과 아이낳고 기르기 좋은 지역 환경 조성으로 국가 인구정책을 선도하는 지자체로서 성과를 인정받아 대통령상의 영예를 안았다.

제5회 인구의 날 기념식은 11일 서울 aT센터에서 황교안 국무총리, 정진엽 보건복지부장관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상식과 함께 국민 참여 저출산극복 사진전 및 UCC/포스터 공모전, 전국대학생 인구토론회 등이 열렸다.

해남군은 전국 최초로 출산정책팀을 구성, 임신과 출산, 양육에 이르는 다양하고 깊이있는 출산장려책을 적극 시행함으로써 최근 3년연속 합계출산율 전국 1위를 달성하는 기록을 세웠다.
해남군이 시행하고 있는 신생아 양육비지원, 난임부부 본인부담금 지원, 산모·아기사랑택배사업, 땅끝아빠 캠프, 지역신문과 연계한 출산 축하광고, 임산부 기형아 검사비지원, 신생아 무료이름 지어주기 등은 이번 평가에서 우수 사업으로 선정돼 다시 한번 주목을 받았다.

또한 전남 1호 공공산후원 운영, 분만 산부인과 공모사업 선정 등 출산 장려 기반 구축도 큰 성과를 거두며 전국에서 가장 아이낳고 기르기 좋은 고장이라는 이미지를 만들어 가고 있다.

올해도 해남군은 태교음악 CD제작 보급, 한자녀 더갖기 운동을 위한 사회단체 MOU 체결, 임산부 초청 토론회, 출산친화 캐릭터 개발 등 출산 관련 시책을 적극 개발, 추진하고 있다.

양재승 해남군수 권한대행은 “그동안 꾸준히 추진해온 출산장려시책이 대통령상 수상이라는 쾌거로 이어졌다”며 “해외에서까지 주목할 정도로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해남군의 출산시책이 전국적으로 확대되어 대한민국 인구정책의 희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