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팜므파탈의 치명적 목소리…어반자카파 조현아?

최종수정 2016.06.27 08:49 기사입력 2016.06.27 08:49

댓글쓰기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복면가왕'에 출연해 2연승에 진출한 '치명적인 팜므파탈'이 어반자카파 멤버 조현아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 '치명적인 팜므파탈'(이하 팜므파탈)이 '집 나가면 고생 컴백홈'(이하 컴백홈)과 손담비의 '토요일밤에'를 불러 2라운드에 진출했다.
'치명적인 팜므파탈'은 현재 2연승 중인 '백수탈출 하면된다'와의 결승 대결을 상상하게 할 정도로 단단한 가창력의 소유자였다. 목소리가 허스키하면서도 몽환적이고 깊은 감성이 짙게 느껴져 모든 방청객과 시청자의 귀를 황홀하게 했다.

작곡가 유영석은 "'테크닉보다 필이 더 중요하다'고 말하는데 '필을 직접 보여주는 건 테크닉이다'라는 두 가지를 보여준 실력자"라며 4라운드를 보고싶다"고 평가했다.

또 "컴백홈은 너무 센 상대를 만난 것 같다"며 팜므파탈의 승리를 이미 예상한 발언을 했다.
가수 조장혁도 "보통의 가창 실력을 가진 분이 아닌 것 같다"고 극찬했다.

한편 컴백홈은 우주소녀 엑시였으며, 다음 주 팜므파탈과 대결을 펼치는 '하면된다'는 현재 가수 더원으로 추정되고 있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