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1라운드 탈락자는?…성진우·엑시·공서영·김보성[종합]

최종수정 2016.06.27 00:33 기사입력 2016.06.27 00:33

댓글쓰기

복면가왕 1라운드 탈락자 / 사진= MBC예능프로그램 '일밤 - 복면가왕' 캡처

복면가왕 1라운드 탈락자 / 사진= MBC예능프로그램 '일밤 - 복면가왕'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이번주 '복면가왕'은 놀라움의 연속이었다. 상상하지 못한 인물의 파티였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하면된다의 3연승을 막기 위한 8인의 복면가수들의 맞대결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1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주간 아이돌'과 '출발 비디오 여행'의 대결, 두 사람은 이현우의 '헤어진 다음 날'을 선곡해 열창했다.

투표 결과는 72:27의 압도적인 표차이로 비디오 여행이 승리했다. 결국 주간 아이돌은 박상민의 '하나의 사랑'을 부르며 가면을 벗었다. 그의 정체는 가수 성진우였다.

그는 "지금은 트로트 가수로 활동 중이다. TV 출연 기회가 없어서 자주 얼굴을 비추지 못했는데, 왕성히 활동하고 있다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출연 동기를 설명했다.
두 번째 대결은 '치명적인 팜므파탈'과 '집 나가면 고생 컴백홈'의 대결, 두 사람은 손담비의 '토요일 밤에'를 선곡해 열창했다. 대결 결과는 팜므파탈의 승리, 결국 컴백홈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의 정체는 걸그룹 우주소녀의 엑시였다.

엑시는 “원래 보컬이 꿈이었는데 성대 결절이 걸렸다. 그래서 래퍼로 전향했다”라며 자신의 안타까운 사연을 전했다.

세 번째 대결은 '로맨틱 흑기사'와 '빨리 떠나자 해변의 연인'이었다. 이들은 김연아의 '스마일 보이'를 선곡해 연인과 같은 모습을 보여줬다. 결과는 흑기사의 승리, 결국 해변의 여인은 가면을 벗었다. 그의 정체는 걸그룹 클레오 출신인 방송인 공서영이었다.

공서영은 "이 무대를 보여주고 싶은 사람이 있다"라며 “아빠가 가수였다. 어릴 때 노래를 가르쳐주셨는데 초등학교 때 돌아가셨다. 멀리서 보시고 흐뭇해 하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마지막 대결은 '인공지능 찌빠'와 '아름다운 밤이에요 오스카'의 대결, 이들은 박명수의 '바다의 왕자'를 선곡해 강력한 무대를 선보였다. 결과는 오스카의 승리, 찌빠는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의 정체는 배우 김보성이었다.

김보성은 "마초적인, 강한 남자 이미지 때문에 (사람들이) 쉽게 다가서지 못하는 면이 있다"며 "제가 실제로는 마음이 굉장히 여리다. (복면가왕 무대는) 여린 감성을 보여줄 수 있는 출발의 원동력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