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카드, 미얀마에 아름인도서관 세운다

최종수정 2018.09.07 20:46 기사입력 2016.06.21 14: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신한카드가 미얀마에 아름인도서관을 세운다.

신한카드는 사단법인 해비타트와 함께 제6기 아름인 해외봉사단 20명을 최종 선발했다고 21일 밝혔다. 최종 선발된 봉사단은 사전 교육 후 다음달 20일부터 28일까지 미얀마 양곤 달라에 위치한 초등학교에 아름인도서관을 만들게 된다.
또, 노후화된 교실 페인팅을 통한 환경 개선은 물론 현지 아동을 대상으로 예체능 교육과 지역 주민의 각종 문화 교류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2011년 1기로 시작해 올해로 6기째를 맞는 봉사단은 매년 여름 대학생 자원봉사자들을 모집해왔다. 올해에는 총 713명이 지원했다.

아름인도서관은 국내에 424개 있고, 해외에도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에 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