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 집 구입부담 줄어드나" 견본주택 청약 수요자로 북적

최종수정 2016.06.13 09:51 기사입력 2016.06.13 09:51

댓글쓰기

지난주말 수도권 주요 단지 방문객 10만여명 북적

'동탄2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 10.0'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들이 청약 상담 창구에서 중도금 대출 조건 등을 확인해보고 있다.

'동탄2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 10.0'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들이 청약 상담 창구에서 중도금 대출 조건 등을 확인해보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태진 기자]기준금리가 사상 최저치로 낮아진 직후 지난주말 수도권 주요 단지 견본주택에 10만여명의 인파가 몰려 분양시장에 기대감이 그대로 반영됐다.

반도건설이 동탄2신도시 A-80블럭에 공급하는 '동탄2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 10.0' 견본주택에 주말 사흘동안 3만2000여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 탄탄한 입지에 대치동 학원가를 유치하면서 교육열이 높은 학부모들의 수요를 자극하는데 성공했다.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 10.0은 지하3~지상20층 15개동 총 1241가구다. 단지가 전용 59~84㎡ 중소형대단지로 특히 전체의 57%가 이 지역에서 드문 전용 59㎡ 타입으로 구성됐다.

대림산업이 서울 동작구에 공급하는 'e-편한세상 상도 노빌리티' 견본주택에도 주말동안 2만6000여명이 찾았다. 지하철 7호선 상도역에서 도보로 약 5분 거리 있는 e편한세상 상도 노빌리티는 지하 4층~지상 29층, 전용면적 59~108㎡, 총 893 가구 규모로 구성되며 이중 406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일반 분양 물량은 실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85㎡ 이하로 구성되면서 30~40대를 중심으로 높은 호응을 보였다는 게 분양업계의 평가다.

수도권 서남부 '숨은 알짜' 지역으로 입소문이 난 시흥 은계지구 견본주택도 3만여명이 인산인해를 이뤘다.
호반건설이 지난 10일 오픈한 '시흥 은계 호반 써밋플레이스' 견본주택에 주말 사흘동안 1만 4500여명이 다녀갔고, 우미건설이 이 지역에 공급하는 '시흥 은계지구 우미린' 견본주택에도 1만5000여명이 찾았다.

시흥 은계지구는 부천시와 시흥시의 경계지역에 위치해 있어 서울외곽순환도로, 제2경인고속도로, 국도 39호선, 42호선을 이용해 서울 및 수도권으로의 접근성이 우수하다. 2018년엔 소사~원시복선전철 대야역이 개통될 예정으로 대중교통 여건도 개선될 전망이다.
이 밖에 GS건설이 화성시 능동에서 분양하는 신동탄파크자이 2차 견본주택에 오픈 후 사흘간 8000여명의 내방객들이 다녀가며 지역 수요의 꾸준한 관심을 확인했다.

분양업계 한 관계자는 "기준금리 인하에 따른 대출 부담 감소 재료가 더해지면서 분양시장에 대한 관심이 더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며 "실수요자를 겨냥한 중소형 매물이 많이 나온 것도 높은 호응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조태진 기자 tj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