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정위, '고비용 혼례문화 개선' 등 비정상의 정상화 11개 과제 선정

최종수정 2016.05.24 13:46 기사입력 2016.05.24 13: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공정거래위원회는 24일 '비정상의 정상화' 11개 과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공정위는 기존 과제 10개에 의료 관련 불법 행위 근절 및 불편사항 개선 과제를 추가로 발굴해 확정했다. 이 가운데 고비용 혼례문화 개선, TV 홈쇼핑사의 불합리한 관행 근절, 의료 관련 불법 행위 근절 및 불편사항 개선 등 3개 과제가 중점적으로 추진된다.
고비용 혼례문화 개선 과제는 국민이 체감하는 문제의식 수준이 낮다는 점에서, TV 홈쇼핑사의 불합리한 관행 근절 과제는 최근 관련 불공정행위가 잇따르고 있어 중점 관리과제로 선정됐다.

또 의료 관련 불법 행위 근절 및 불편사항 개선 과제는 유령 수술로 환자의 안전 침해 문제가 불거지고 있어 중점 과제로 선정했다고 공정위는 설명했다.

올해 정부가 추진하는 '비정상의 정상화' 과제는 4대 분야 총 100개다. 이 중 공정위는 42개 정부 부처 중 가장 많은 3대 분야 11개 과제를 담당하고 있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