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역사박물관, 21일 무료 뮤지컬 갈라 콘서트 개최

최종수정 2016.05.18 11:15 기사입력 2016.05.18 11:15

댓글쓰기

서울역사박물관 '뮤지컬 갈라 콘서트' 포스터(제공=서울시)

서울역사박물관 '뮤지컬 갈라 콘서트' 포스터(제공=서울시)


[아시아경제 기하영 수습기자]서울역사박물관은 21일 오후 2시부터 박물관 1층 특설무대에서 재능나눔콘서트 5월 공연 ‘뮤지컬 갈라 콘서트’를 연다고 18일 밝혔다. 관람을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이번 공연에는 소프라노 조수진, 황희진, 팝페라 가수 김동현, 정지민이 무대에 오른다. 또한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이색프로그램으로 한국백파이프 연주단 단장인 이용기씨가 특별 출연한다.

뮤지컬 ‘오즈의 마법사’ 대표곡으로 희망의 메시지를 노래하는 '오버 더 레인보우(Over the rainbow)', 뮤지컬의 한 장면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지킬 앤 하이드'의 '지금 이 순간', 세계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겨울왕국'의 '렛잇고(Let it go)' 등 전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명곡들을 만날 수 있다.

백파이프 연주곡 '어메이징 그레이스(Amazing Grace', '하이랜드 커시드럴(High Cathedral)'은 웅장하면서도 애잔함이 깃든 스코틀랜드의 전통 선율을 선사한다. 음악 해설과 진행은 황순학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가 맡았다.

서울역사박물관은 2012년부터 ‘재능나눔콘서트’를 매월 셋째 주 토요일마다 무료로 개최해왔다. 메노뮤직과 함께 문화예술인들의 재능기부로 클래식, 뮤지컬 등 다양한 테마 공연이 이뤄졌다.
기하영 수습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