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8노스 "北, 당대회 기간에도 SLBM개발"

최종수정 2016.05.18 09:37 기사입력 2016.05.18 07: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북한이 제7차 노동당대회 기간에도 잠수함용 탄도미사일(SLBM) 개발 활동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북한전문매체 '38노스'는 17일(현지시간) 조지프 버뮤데스 연구원의 기고문을 통해 북한 함경남도 신포의 SLBM용 잠수함 전용 부두의 8일 위성사진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12월 26일 이후 종종 나타났던 잠수함 덮은 위장망이 다시 나타났다"며 이 위장망이 "잠수함에서 진행중인 활동을 은폐하기 위한 것"이라고 전했다.

버뮤데스 연구원은 최근 SLBM 잠수함 전용 부두의 한쪽 끝으로 밀려났던 미사일 사출시험용 바지선이 다시 잠수함 북쪽으로 가깝게 배치됐고, 예인용으로 보이는 선박도 이 바지선에 붙어 있었다고 덧붙였다.

38노스는 작년 12월 북한에서 SLBM 발사실험을 했을 때 잠수함이 아닌 수중 바지선에서 발사가 이뤄졌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한편 북한의 제7차 노동당대회는 6일부터 9일까지 진행됐다. 북한은 당대회를 통해 북한 지도자 김정은을 노동당 위원장으로 추대하며 '핵무기·경제개발 병진' 노선을 유지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