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행' 칸영화제 스크리닝서 관객들 박수 갈채 'GOOD'

최종수정 2016.05.14 11:49 기사입력 2016.05.14 11:49

댓글쓰기

영화 '부산행'. 사진=공식 포스터

영화 '부산행'. 사진=공식 포스터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영화 '부산행'이 칸영화제에서 박수를 받았다.

13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는 영화 '부산행'(감독 연상호)의 제69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이 진행됐다.

상영에 앞서 '부산행'의 주역인 배우 공유·정유미·김수안과 연상호 감독이 레드카펫을 밟아 눈길을 끌기도 했다.

'부산행'은 '달콤한 인생', '추격자', '표적', '오피스'에 이어 한국 영화로는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다섯번째로 초청된 작품이다.

이날 공개된 '부산행'은 엔딩 크레딧이 끝난 뒤 약 10분 동안 기립박수를 받았다. 관객들은 영화를 보며 박수를 보내거나 웃음과 눈물을 보이는 등 적극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화 '부산행'은 좀비 바이러스가 대한민국을 뒤덮은 전대미문의 재난 속에서 서울역을 출발한 부산행 KTX에 몸을 실은 사람들의 치열한 사투를 그린 블록버스터다. 오는 7월 국내 개봉 예정이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