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탁구 전지희-서효원, 올림픽 단식 출전권 획득

최종수정 2016.05.13 12:16 기사입력 2016.05.13 12:16

댓글쓰기

탁구 전지희-서효원, 올림픽 단식 출전권 획득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한국 여자 탁구 대표 전지희(포스코에너지)와 서효원(렛츠런파크)이 리우 올림픽 출전권을 따냈다.

전지희와 서효원은 국제탁구연맹(ITTF)이 13일 발표한 5월 세계랭킹에서 각각 12위와 14위에 올라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자 개인 단식 출전 자격을 획득했다.

리우올림픽에는 5월 세계랭킹을 기준으로 22위 안에 들어야 단식에 나갈 수 있다. 국가별 두 명까지 허용된다.

남자 대표팀에서는 이상수(삼성생명)와 정영식(미래에셋대우)이 14위와 17위를 차지해 개인 단식에 나가게 됐다.

단체전도 남녀 대표팀 모두 6위를 차지해 출전권을 얻었다. 단체전은 세계랭킹 상위 순위 아홉 팀이 참가할 수 있다. 단체적은 세 명이 출전, 개인 단식 선수 남녀 각 두 명 이외에 주세혁(대한항공)과 양하은(대한항공)이 각각 나간다.
대표팀은 7월25일 상파울루로 출발해 8월1일 결전지인 리우에 입성한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