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C카드, BGF리테일·세븐일레븐과 내몽고 사막에 나무심기 활동

최종수정 2018.09.07 21:00 기사입력 2016.05.03 09: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BC카드가 BGF리테일, 세븐일레븐과 '페이퍼리스' 사업을 통해 조성된 환경기금으로 사막화 방지를 위한 나무심기 활동을 펼쳤다고 3일 밝혔다.

'페이퍼리스'는 BC카드가 2012년 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BGF리테일, 세븐일레븐 등과 체결한 신용카드 매출표 미출력 제도다. 카드 결제 시 발생되는 종이영수증을 고객이 원할 경우에만 출력해 불필요한 종이 낭비를 줄이고, 이를 통해 절감된 종이영수증 발급 비용은 환경보호를 위한 기금으로 조성된다.

BC카드는 지난달 23~27일 '페이퍼리스' 사업에 참여 중인 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BGF리테일, 세븐일레븐 관계자들과 함께 중국 내몽고 쿠부치사막을 찾아 사막화 방지를 위한 나무심기 활동을 펼쳤다.

올해 말까지 총 4만5000그루의 나무를 심을 계획이다.

여재성 BC카드 프로세싱본부장은 "앞으로도 '페이퍼리스' 사업을 통해 불필요한 사회적 비용을 절감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