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올해 지방공무원 9급 시험 경쟁률 18.8대1

최종수정 2016.04.27 12:00 기사입력 2016.04.27 12:00

댓글쓰기

오는 6월18일 전국 16개 시도 일제 시행...1만1359명 모집에 21만2983명 지원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올해 실시하는 지방공무원 9급 공개경쟁채용(공채) 시험의 평균 경쟁률이 18.8대 1로 집계됐다.

행정자치부(장관 홍윤식)는 2016년도 지방공무원 9급 공채 시험을 오는 6월18일 부산 등 전국 16개 시도에서 일제히 시행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시험은 서울을 제외한 16개 시도별로 총 1만1359명을 뽑는데, 21만2983명이 지원해 18.8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대전이 32.3대1로 가장 높았다. 이어 광주 30.9대 1, 인천 28.3대1, 대구 27.4대 1 순으로 나타났다.

모집 직군별로는 행정직군이 22.1대 1이고, 기술직군은 13.1대 1로 나타났다. 연령대는 20세~29세가 62.6%로 가장 많고, 30세~39세가 30.6%, 40세~49세가 5%를 차지했다. 19세 이하 지원자도 1.3%(2747명)이었고, 50세 이상 지원자도 0.5%(1,036명)에 이른다. 지원자 중 여성 비율이 54.4%로 남성 비율(45.6%) 보다 높다.
시험 결과는 부산을 비롯한 16개 시도가 7월 15일부터 7월 29일까지 각 시도별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의 경우 오는 6월25일 9급 필기시험을 보는 데, 1586명을 뽑는데, 12만2843명이 원서를 접수해 83.8대1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행정직군이 1076명 모집에 10만8709명이 지원해 101대1을, 기술직군은 510명 모집에 2만4134명이 지원해 47.3대1을 기록하고 있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