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부대우전자, 드럼세탁기 누적생산량 500만대 돌파

최종수정 2016.04.19 10:23 기사입력 2016.04.19 10:23

댓글쓰기

▲동부대우전자 모델이 누적 생산량 500만대를 돌파한 동부대우전자 드럼세탁기를 소개하고 있다.(제공=동부대우전자)

▲동부대우전자 모델이 누적 생산량 500만대를 돌파한 동부대우전자 드럼세탁기를 소개하고 있다.(제공=동부대우전자)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동부대우전자의 드럼세탁기 누적 생산량이 500만대를 돌파했다.

동부대우전자는 19일 드럼세탁기 누적 생산량이 500만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동부대우전자가 지난 2004년 '클라쎄' 브랜드로 드럼세탁기 생산을 시작한지 11년6개월만이다.

동부대우전자는 생산현장 직원들의 아이디어를 공정 및 현장에 직접 적용하는 LCIA프로그램을 마련해 초기 시간당 1.7대에 불과하던 생산수량을 시간당 3.5대 이상으로 높였다.

제품혁신도 지속해왔다. 동부대우전자는 지난 2008년 세탁조 높이를 11cm올리고 15도 기울여 사용자 편의성을 높인 인체공학적 설계의 세탁기 '드럼업'을 출시했다. 자동으로 세탁물 양과 무게를 세탁기 스스로 인식해 투입해주는 '자동세제 투입 시스템'도 적용했다. 2012년에는 3kg 용량의 벽걸이형 드럼 세탁기 '미니'를 선보였다.

전체 생산량의 85%를 해외에 수출하고 있는 동부대우전자는 지역별 차별화 전략으로 유럽은 7~8kg 소형제품, 중동·중남미는 10kg 이상 건조기능 제품, 중국시장에는 벽걸이 드럼세탁기를 전략제품으로 하고 있다.
동부대우전자 관계자는 "사용자 편의성에 초점을 맞춘 제품 개발, 디자인 경쟁력,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이 있었기에 500만대 돌파가 가능했다"며 "차별화된 기능의 내구성 있는 제품 생산에 보다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