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부대우전자, 中 적극공략…"매장 400개 확보해 매출신장 200% 달성"

최종수정 2016.03.16 09:43 기사입력 2016.03.16 09:43

댓글쓰기

중국 상해신국제박람센터(Shanghai New International Expo Center)에서 개최된 상해가전박람회 동부대우전자 전시관에서 관람객들이 제품을 구경하고 있다.

중국 상해신국제박람센터(Shanghai New International Expo Center)에서 개최된 상해가전박람회 동부대우전자 전시관에서 관람객들이 제품을 구경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동부대우전자가 TV와 프리미엄 제품을 앞세워 중국 시장을 공략한다.

동부대우전자는 지난주 중국 최대 가전전시회인 '상해가전박람회(AWE)'에 참가, UHD(초고화질) TV 를 비롯한 대형 스마트 TV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16일 밝혔다.

'상해가전박람회 2016'은 총 630여개 업체가 참가하고 15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한 중국 최대 가전 전시회다. 동부대우전자는 32~55인치 LED, UHD 및 스마트 TV 를 전시해 현지 언론과 바이어들의 주목을 이끌었다. 동부대우전자는 올해 중국시장에서 TV 판매 목표를 3만대 이상으로 설정했다.

가전제품 라인업도 확대한다. 지난 2013년 중국 시장에 진출한 동부대우전자는 차(茶)보관 3도어 냉장고, 벽걸이 드럼세탁기 등 차별화된 제품을 앞세워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로 중국시장에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동부대우전자는 올해 TV 시장 진출과 함께, 프리미엄 제품 라인업을 2배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올해 에어프라이어 기능을 적용한 프라이어 오븐, 복고풍 레트로 디자인의 냉장고 및 전자레인지 신제품, 경사드럼을 채용한 세탁기, 상냉장·하냉동(TMF) 타입의 콤비냉장고 등 기능과 디자인을 보다 강화한 신제품을 잇따라 출시할 예정이다.
지난주 상해가전박람회에서 총 60 여종의 프리미엄 가전 신제품을 선보이기도 했다. 전시제품 중 올해 출시 예정인 레트로 전자레인지와 콤비냉장고 신제품의 경우, 현지 바이어들의 관심 속에 각각 1만대 사전계약을 체결하는데 성공, 뜨거운 현지 반응을 입증했다.

동부대우전자는 현재 중국 각 성의 성도(省都), 상업 중심지 등 1~3급 도시를 중심으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도시의 규모에 따라 공략하는 유통 운영 전략을 차별화해 인구가 많고 경제가 활성화된 1급 시장에서는 양판점 매장 중심으로, 급성장 중인 중소 도시형 2~3급 시장에서는 전문 가전매장에 입점하는 전략으로 매출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특히, 상해시에서는 중국의 대표적인 주거용품 판매점 B&Q 20여개 매장 입점에 성공했다.

지난 주말에는 중국 주요 거래선 약 100여명의 바이어들을 상해 서교빈관에 초청, 중국사업 비전과 판매전략을 공유하고, 올해 출시 예정 신제품을 선보이는 비즈니스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동부대우전자는 이번 쇼케이스를 통해 광동성 및 강소성 등 동부와 남부지역 대형 양판점 신규 진출을 확정했다. 지난해 단독매장 250개를 돌파한 동부대우전자는 올해에는 동북 3성 진출을 통해 총 400개 단독매장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종훈 동부대우전자 중국 지점장은 "올해 진출 3년째인 중국시장에서 동부대우전자의 위상은 매년 굳건해 지고 있다" 며 "올해에는 TV 시장 진출과 함께 프리미엄 가전 라인업 확대, 유통망 다변화를 통해 대폭적인 매출 신장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