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 구마모토 지진, 건물 더미서 8개월 아기 구조되자 "해냈다" 환호성

최종수정 2016.04.15 15:14 기사입력 2016.04.15 13:45

댓글쓰기

일본 지진 사진=YTN 캡처

일본 지진 사진=YTN 캡처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규모 6.5 강진이 발생해 혼란에 빠진 일본 구마모토(熊本)현 지진 현장에서 생후 8개월 된 아기가 구조됐다.

14일 저녁 일본 구마모토 현을 강타한 강진으로 건물 곳곳이 붕괴된 가운데, 마시키마치(益城町)의 한 가정집이 무너져 건물 더미에 생후 8개월 아기가 갇혔다.
15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 아기는 전날 밤 지진 발생 당시 1층 침실에 있었는데 지진으로 2층이 무너져 건물 더미에 갇히게 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건물 더미 속에서 아기의 울음소리를 듣고 최대한 조심조심하며 잔해를 치워 나갔다.

구조 작업이 6시간 반 정도 진행되자 건물 잔해 틈새로 아기의 얼굴이 모습을 드러냈다. 구조대원들과 현장을 지켜보던 주민들은 "해냈다"며 환호성을 질렀다.
일본 구마모토현 마시키에서는 가옥이 파손되고 외벽이 붕괴되는 등 지진 피해가 속출했다. 이날 오전 6시 기준 인명 피해는 사망 9명, 부상 765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