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그룹 이재현 회장 아들 이선호씨 결혼

최종수정 2016.04.09 18:30 기사입력 2016.04.09 18:30

댓글쓰기

이재현 CJ그룹 회장 장남 이선호.

이재현 CJ그룹 회장 장남 이선호.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아들 이선호(26) 씨가 9일 결혼했다.

이선호 씨는 이날 오후 서울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미국 예일대에 재학 중인 이래나(22) 씨와 가족식사 형식으로 혼례를 올렸다. 이래나 씨는 그룹 코리아나 멤버 이용규 씨의 딸이자 방송인 클라라의 사촌동생이다.
신랑 가족으로는 이 회장의 부인 김희재 씨와 딸 이경후 씨 부부, 누나 이미경 CJ그룹 부회장, 동생 이재환 재산커뮤니케이션즈 대표 부부 등이 참석했으나 이 회장 본인과 이 회장의 모친인 손복남 CJ그룹 고문은 불참했다.

이 회장은 신장이식수술 부작용과 유전병 등으로 현재 구속집행정지 상태로 서울대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 이 회장은 지난해 8월 부친 고(故) 이맹희 CJ그룹 명예회장의 영결식에도 참석하지 못했다.

손 고문은 작년 12월 뇌경색으로 쓰러진 뒤 인지능력을 완전히 회복하지 못하고 자택에 머물고 있다.
CJ그룹 관계자는 이 회장의 불참과 관련 “외부 감염 우려 등 건강 상태를 고려했고, 구속집행정지 상태로 이 회장이 병원 밖으로 나오려면 법원으로부터 거주지 제한 변경 승인을 받아야 돼 신청을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선호 씨는 결혼 후 신부와 함께 미국으로 건너가 공부를 더 할 계획이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