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문국 ING생명 사장, 고객 직접 만난다

최종수정 2016.03.25 11:07 기사입력 2016.03.25 11:07

댓글쓰기

정문국 ING생명 사장, 고객 직접 만난다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정문국 ING생명 대표이사 사장이 25일 재정 컨설턴트(FC)와 함께 서울 역삼동 ING오렌지타워에서 고객과 직접 만났다.

이 자리는 정 사장과 FC가 고객을 직접 만나 가입한 상품의 보장 내용과 보장 금액을 다시 한번 안내하고, 상품과 서비스에 대해 고객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정 사장은 올해는 이관 고객, 가족 고객, 청년 CEO 고객, 보험금 수령 고객 등 다양한 고객군을 분기별로 찾아갈 예정이다.

'고객스마일 프로그램'은 고객이 보험상품에 가입한 이후 3개월 이내에 담당 FC가 방문해 다시 한번 가입 상품을 안내하고 1년, 2년이 되는 시점에 계약 재점검 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도다.

ING생명은 2014년 11월 이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실시한 이후 약 26만2000명의 고객을 재 방문해 보장 내용을 점검하는 서비스를 제공했다. 모니터링 결과 이 서비스를 경험한 고객들은 99.6%가 만족한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정 사장은 “고객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계약관리를 할 수 있도록 고객관리 기반의 고객스마일 프로그램, 영업활동관리 모델인 아이탐(i-TOM)을 시행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중심경영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