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울트라 올레드 TV, 러시아서 '올해의 제품'·'에디터스 초이스' 선정

최종수정 2016.03.06 10:00 기사입력 2016.03.06 10:00

댓글쓰기

▲LG 울트라 올레드 TV가 러시아 최대 규모 IT 매체인 '하이테크닷메일'로부터 '올해의 제품'으로 선정됐다. 송대현 LG전자 CIS지역대표 겸 러시아법인장 부사장(오른쪽)이 ‘올해의 제품’ 어워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제공=LG전자)

▲LG 울트라 올레드 TV가 러시아 최대 규모 IT 매체인 '하이테크닷메일'로부터 '올해의 제품'으로 선정됐다. 송대현 LG전자 CIS지역대표 겸 러시아법인장 부사장(오른쪽)이 ‘올해의 제품’ 어워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제공=LG전자)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LG전자 올레드 TV가 러시아 현지 IT매체로부터 호평받고 있다.

LG전자는 6일 55형 LG 울트라 올레드 TV(모델명: 55EG960V)가 러시아 IT 매체인 '하이테크닷메일'과 '페라'로부터 각각 '올해의 제품', '에이터스 초이스'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하이테크닷메일은 월 방문자가 450만명에 이르는 러시아 최대 규모 IT 매체다. 지난해에는 55형 LG 올레드 TV(모델명: 55EC930V)가 하이테크닷메일에서 올해의 제품으로 선정된 바 있다.

하이테크닷메일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TV, 스마트폰, PC, 카메라, 소형 기기, 통신서비스 등 6개 부문에서 온라인 투표를 실시했으며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TV 부문에서 전체 투표수의 약 31%인 1만8000여 표를 받아 1위로 선정됐다. 또 다른 러시아 IT전문매체인 페라도 55형 LG 울트라 올레드 TV를 에디터스 초이스로 선정했다.

LG전자는 지난해보다 50% 늘어난 9종의 올레드 TV를 올해 러시아 시장에 출시해 프리미엄 시장을 지속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올레드 TV는 러시아에서 판매되고 있는 같은 크기의 TV 중에서 가장 비싼 프리미엄 제품으로 LG전자는 올레드 TV의 현지 대중화를 위해 러시아에서 판매 중인 올레드 TV 전량을 모스크바 인근 루자 공장에서 생산하고 있다.

송대현 LG전자 CIS지역대표 겸 러시아법인장 부사장은 "올레드 TV가 제공하는 압도적인 화질로 프리미엄 시장에서 지배력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