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百, 중소 파트너사 해외 진출 돕는다

최종수정 2016.03.02 06:00 기사입력 2016.03.02 06:00

댓글쓰기

호치민, 자카르타에서 해외 구매상담회 진행
총 20개 파트너사社 선발, 현지 바이어들과 직접 미팅 주선

롯데百, 중소 파트너사 해외 진출 돕는다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롯데백화점이 중소 파트너사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해 적극 나선다.

롯데백화점은 오는 6일까지 베트남 호치민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중소 파트너사가 해외 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돕는 '해외 구매상담회'를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호치민에서는 지난달 28일에서 지난 1일까지 진행됐으며, 자카르타에서는 2일부터 5일까지 열린다. 행사는 국내의 지속적인 경기 불황으로 인해 해외 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중소 파트너사를 위해 마련됐다. 관련 비용은 롯데백화점과 대중소기업협력재단이 협업해 전액 지원한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해외 구매상담회를 위해 롯데백화점 대외협력실 직원으로 구성된 '해외시장 개척단'을 구성하고, 총 20개 파트너사와 함께 지난달 28일 동남아로 출국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해 12월28일일부터 지난 1월7일까지 상품본부 홈페이지에 '해외 구매상담회'에 참여할 파트너사를 모집했으며, 롯데백화점 상품본부 바이어들과 베트남, 인도네시아의 현지 바이어들의 평가를 통해 총 20개 파트너사를 선발했다.

롯데백화점은 해외 구매상담회를 지난 1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이미 진행했고, 오는 4일에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각 1회씩 개최한다. 베트남과 호치민에 있는 백화점, 홈쇼핑 등의 유통 채널 현지 바이어를 국가 별로 100여 명씩 초대하고, 중소 파트너사와 일대일 미팅 자리를 마련했다. 1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진행한 해외 구매상담회는 총 120여 건의 구매상담 성과를 올리는 등 성황리에 진행됐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중소 파트너사들의 해외 진출 모색을 꾸준히 지원해왔다. 지난달 4일에는 중국 션양점에 중소기업 브랜드 '삐삐롱(주식회사 아이니)'의 단독 매장을 여는 등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개척을 위한 해외점포 개설을 지원했고, 지난해 8월에는 롯데백화점 텐진문화중심점에서 24개 중소 파트너사가 참여하는 '한국 상품전'을 진행했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