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채림 결혼 후 첫 복귀작 … 남편과 중국드라마 공동 주연

최종수정 2016.02.03 00:01 기사입력 2016.02.03 00:01

댓글쓰기

채림 가오쯔치 부부. 사진=채림 웨이보

채림 가오쯔치 부부. 사진=채림 웨이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채림이 결혼 후 복귀작으로 남편과 함께 중국 드라마에 출연한다.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채림은 남편 가오쯔치와 함께 중국 선전에서 드라마 '좌수온난우수(左手溫暖右手)'를 촬영 중이다. 채림의 소속사 관계자는 "채림이 가오쯔치와 중국 드라마 주인공으로 연기에 복귀한다"고 밝혔다.
채림이 중국 드라마 '사아전기' 이후 약 2년만에 출연하는 '좌수온난우수'는 2014년 결혼 후 첫 작품이기도 하다. '사아전기' 역시 남편인 가오쯔치와 연인일 당시 함께 출연한 드라마로, 부부가 된 뒤 '좌수온난우수'에서 또 한번 호흡을 맞추게 됐다.

'좌수온난우수'는 대기업 간 거대 소송이 벌어진 가운데 얽히고설킨 애증과 갈등을 그린 드라마로, 채림은 두 대기업의 법률 자문을 맡고 있는 변호사 예쯔 역을 맡는다. 가오쯔치는 남자 주인공 변호사 샤동스를 연기한다.

한편 채림은 최근 싸이더스HQ와 재계약 하고 소속사와의 의리를 지킨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