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PD폭행 후 하차한 최민수, 설 특집극 ‘영주’로 복귀

최종수정 2016.02.01 16:19 기사입력 2016.02.01 16:19

댓글쓰기

PD폭행 후 하차한 최민수, 설 특집극 ‘영주’로 복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나를 돌아봐’ 출연 당시 PD를 폭행해 방송에서 하차했던 배우 최민수가 설 특집극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1일 SBS에 따르면 최민수는 7일 오전 9시부터 1,2부가 연속으로 방송되는 ‘영주’에서 수제 구두를 만드는 만식 역을 맡아 배우 지망생인 딸 영주(김희정 분)와 갈등을 겪고 또 화해하는 모습을 그린다.
‘영주’는 2015년 제13회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 공모 극영화 시나리오 부문에서 대상을 받은 작품으로, 최민수는 이 드라마에서 자상한 아빠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최민수는 오는 3월 방송되는 월화드라마 ‘대박’에서 노련한 정치가이자 사랑 앞에서는 한없이 약한 숙종 역을 맡아 미니시리즈에도 복귀한다.

한편 최민수는 지난해 8월 ‘나를 돌아봐’ 촬영 중 외주 제작 PD와 촬영에 대한 이견으로 말다툼을 벌이다 주먹으로 PD의 턱을 한 차례 때려 물의를 빚었고 이후 PD에게 사과하고 화해했지만 비난이 사그라지지 않자 자진 하차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