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인, 조정치 잠옷만 입고 다닌다는 말에 "그게 꾸민 것"

최종수정 2016.01.29 12:04 기사입력 2016.01.29 12:04

댓글쓰기

정인.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정인.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정인이 남편 조정치의 옷차림에 대한 오해를 풀었다.

정인은 2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그룹 V.O.S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V.O.S의 김경록은 "저희 어머니가 정인씨와 조정치씨가 사는 동네 근처에 사시는데, 종종 마트갈 때 보신다고 했다"면서 "두 분이 잠옷을 입고 그렇게 마트를 가신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정인은 "그게 아니라, 꾸민 거다. 조정치 씨가 평상복을 잠옷처럼 소화해서 그렇다"며 억울함을 호소해 웃음을 선사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