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거래소, 中 심천증권거래소와 공동협력 방안 논의

최종수정 2016.01.27 15:01 기사입력 2016.01.27 15: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한국거래소는 심천증권거래소(SZSE)와 22일 중국 심천에서 양 거래소간 공동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27일 밝혔다.

김원대 부이사장(유가증권시장본부장)은 이 자리에서 대표지수 ETF 등의 상호상장, 공동지수의 개발·상장 추진과 글로벌 이슈 등에 대한 아시아거래소의 공동대응 모색, 협력방안 논의 등을 위해 '아시아거래소 공동협의체' 구성을 제안했다.
송리핑(宋麗萍) 총경리는 양 거래소의 혁신 상장기업 지원을 위한 기업 커뮤니티 프로그램과 양국 간 SME 부문 활성화 프로젝트 추진을 제안했다.

거래소 관계자는 "향후 실무자간 교류를 통해 상호 윈윈하는 방식으로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원대 부이사장은 23일 심천증권거래소 주관으로 개최된 아시아거래소 매매제도 심포지움에 참석해 한국 자본시장의 구조 및 매매제도에 대해 설명했다. 이 심포지움은 중국 증시가 지난해 말 증시 급등락에 대비한 가격 안정화장치로 도입한 CB(Circuit Breakers) 제도의 불안정한 운영이 아시아권 전체의 변동성 확대를 야기한 상황을 지적하며 아시아 각 거래소의 가격안정화장치 등의 매매제도를 상호 공유하는 자리였다.
거래소는 지난해 가격제한폭 확대 및 가격안정화장치 정비(정적 변동성완화장치 도입, CB 및 랜덤엔드 개선 등) 성공사례 등의 안정적인 시장운영 경험을 소개했으며 아시아권 거래소의 시장운영 노하우 공유 및 정보교환 등 장기적인 공동협력의 필요성을 제시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