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해 중국어선 전복…해경 구조대 급파

최종수정 2016.01.27 13:47 기사입력 2016.01.27 13: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전남 신안군 가거도 북서 85km 해상에서 중국어선 1척이 전복돼 해경이 구조대를 급파했다.

27일 목포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께 전남 신안군 흑산면 가거도 북서 85km(어업협정선 내측 20km) 해상에서 선명 미상의 중국어선(쌍타망·승선원 10명)이 전복됐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정, 헬기, 중앙해양특수구조단 서해해양특수구조대를 급파했다.

해경에 따르면 전복된 중국어선은 원인미상의 고장으로 다른 중국어선으로 예인돼 중국으로 이동 중 갑자기 기울면서 전복됐다. 선원 10명 중 4명은 중국어선에서 구조했으나 6명은 선내에 갇혀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사고 해상 도착시 해양특수구조대원을 투입해 선내 진입, 인명구조에 나설 방침이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