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동복댐 선박 조난자 4명 긴급구조

최종수정 2016.01.21 15:33 기사입력 2016.01.21 15:33

댓글쓰기

" 20일 새벽 이서적벽 인근, 시·도 유관기관 협업"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지난 20일 새벽 3시께 동복수원지 이서적벽 인근에 폭설로 고립된 4명을 작업용 선박을 이용,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밝혔다.
시는 화순소방서로부터 조난상황과 함께 선박지원 요청을 받고 선장과 기관장을 비상연락망 체계에 따라 긴급 소집해 출동토록 했다.

당초 화순소방서에서는 군 장비, 소방헬기 등 출동을 검토했지만, 고립된 지역의 산세가 험하고 악천후 등 구조작업의 어려움이 예상돼 부득이 동복수원지 작업용 선박 지원을 요청했다.

이번 긴급구조는 국민의 안전이 그 어느 때 보다 강조되고 있는 시기에 시·도 유관기관 간 협업을 통해 신속히 재난에 대응해 조난자를 안전하게 구조한 수범사례다.
시 유용빈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재난상황 극복에는 시간·장소는 물론 지역 관할, 소관 업무를 떠나 합심해 즉각 대처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 재난상황 발생 시 시·도와 유관기관 간 협력체제를 공고히 해 즉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난자들은 동복수원지 옹성산 옛 한산사 절터에 기도하러 가는 중 폭설로 고립돼 119에 구조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