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더민주 "저주에 찬 비판하던 조경태, 새누리 입당은 막장 드라마"

최종수정 2016.01.19 16:57 기사입력 2016.01.19 16:57

댓글쓰기

사진=채널A '쾌도난마' 캡처

사진=채널A '쾌도난마'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조경태 의원에게 새누리당이 입당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더불어민주당에서 불만을 나타내며 강하게 비판했다.

더민주 부산시당은 19일 성명을 내고 "조경태 의원의 탈당과 새누리당 입당설은 정치생명을 연장하려는 애처로운 몸부림"이라고 비난했다.
더민주는 "조 의원은 그동안 당의 발전을 위한 비판이라면서 저주에 찬 언어로 당의 혁신과 화합을 해치고 문재인 대표를 원색적으로 비난했다"며 이는 자가당착적이고 이중적인 행태로 밖에 볼 수 없다"고 주장했다.

더민주는 "언론에 보도된 대로 새누리 지도부와 물밑에서 협상한 것이 사실이라면 조 의원의 탈당은 잘 짜여진 한 편의 정치공작 시나리오가 아닐 수 없다"며 "조 의원은 그간의 사정에 대해 해명하고 정치적 도의적으로 사죄하라"고 요구했다.

더민주 부산시당은 "이 땅의 정치는 최소한의 상도의도 없는 막장 드라마이고, 그 드라마의 감독이 여당 대표인가"라며 조 의원의 새누리당 입당설에 대해 강한 불만을 터뜨렸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