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안대희·오세훈 출마지 결정 존중"

최종수정 2016.01.17 15:43 기사입력 2016.01.17 15:43

댓글쓰기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안대희 전 대법관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출마지 결정에 대해 "본인들의 최종 결정을 존중한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17일 문자메시지를 통해 "당의 공천룰에 따른 투명하고 공정한 경선을 통해 공천이 이뤄질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안 전 대법관은 이날 영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치인 안대희는 '마포'에서 시작하려고 한다"며 서울 마포갑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 과정에서 마포갑 새누리당 당원들이 항의가 이어져 한때 가벼운 몸싸움이 일어나기도 했다.

오 전 시장도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저는 이번 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이미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종로구에 출마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경선 대결이 예고되어 있는 박진 전 의원은 오 전 시장의 출마 선언 직후 기자회견을 열어 "오세훈 후보는 최근가지 당이 결정하는대로 따르겠다고 말했는데 갑자기 그 입장을 져버리고 종로로 출마선언을 해 깊은 유감"이라며 "오세훈의 종로 출마는 명분도 실리도 없고 당의 총선 승리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