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드디어 고백한 류준열…'어남류'일까 '어남택'일까?

최종수정 2016.01.10 11:49 기사입력 2016.01.10 11:49

댓글쓰기

응답하라 1988.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응답하라 1988.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어남류'일까 '어남택'일까. '응답하라 1988'이 종영을 2회 앞두고도 남편의 윤곽을 제대로 그려내지 않은 가운데, 류준열이 혜리에게 고백 했다.

9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 18회에서는 정환(류준열 분)이 덕선(혜리 분)에게 마음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환은 "피앙세 반지를 왜 아무에게도 주지 않느냐"는 동룡(이동휘 분)의 말에 결심한 듯 표정을 굳혔다.

이어 정환은 택(박보검 분)이 없는 쌍문동 친구들 앞에서 "덕선아, 올해 졸업할 때 주려고 했는데 이제 준다. 나 너 좋아해"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너랑 학교 같이 가려고 무슨 짓을 했는지 아냐?"라며 "내 신경은 온통 너였어, 너. 좋아서 돌아버리는 줄 알았어"라고 고백했다.
하지만 이내 "이제 됐냐?"라며 동룡이에게 연기하듯 말해 장난스럽게 무마했다.

한편 '응답하라 1988'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