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에어 '버드 스트라이크'…제주행 여객기 6편 결항

최종수정 2016.01.09 09:58 기사입력 2016.01.09 09: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9일 오전 김포를 떠나 제주로 향하던 진어에 여객기의 엔진에 새가 빨려 들어가면서 회항했다.

진에어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21분 김포발 제주행 여객기 LJ303편이 승객 184명을 태우고 이륙한 직후 새가 엔진에 빨려 들어가는 '버드 스트라이크'가 발생해 10분 만에 김포공항에 다시 착륙했다.
이로 인해 김포와 제주를 오가는 운항편 6편이 결항했다. 결항편은 제주→김포 LJ306편(오전 8시45분), 김포→제주 LJ309편(오전 10시30분), 제주→김포 LJ314편(오후 12시10분), 김포→제주 LJ317편(오후 1시50분), 제주→김포 LJ322편(오후 3시50분) 등이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적 항공기의 버드 스트라이크는 2010년(119건)부터 2014년(234건)까지 5년간 연평균 148건이 발생했다. 국적 항공사들은 버드 스트라이크로 연간 150억원∼200억원의 피해를 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