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현주 "아모레퍼시픽·한미약품, 한국 자본 방향 제시한 이노베이터"

최종수정 2015.12.28 11:19 기사입력 2015.12.28 11: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최서연 기자]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은 28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서울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가장 좋아하는 기업은 아모레퍼시픽 이고 가장 기립박수를 쳐주고 싶은 기업은 한미약품 "이라며 "이들 회사는 한국 사회를 이끌어 갈 기업으로 한국 자본 방향이 가야할 길 제시해주는 이노베이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