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디오 스타’ 손준호 “아내 김소현, 아직도 민낯 보여준 적 없다”

최종수정 2015.12.10 07:32 기사입력 2015.12.10 07:32

댓글쓰기

사진=MBC '라디오 스타' 캡처

사진=MBC '라디오 스타'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뮤지컬배우 손준호가 아내 김소현의 민낯을 본 적이 없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9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내 아내 나이를 묻지 마세요’ 특집으로 꾸며져 권오중, 조연우, 김정민, 손준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손준호는 “아내 김소현이 민낯을 보여주기 싫어한다”라며 “내가 잠들면 화장을 지우고, 나보다 일찍 일어나 간단하게 화장을 한다”고 밝혔다. 이어 “(잠을 잘 때에도) 방을 아주 어둡게 한다”라고 전했다.

또한 “방귀는 텄나?”라는 질문에 “김소현은 튼 게 전혀 없다”며 “나 때문에 노력하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구라는 “연상이랑 살아도 그랬을 것”이라며 “성격문제다”고 말했고 손준호은 “아내 몸이 어떻게 생겼는지 보고 싶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