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정호, NL ‘올해의 신인’ 최종후보 3인

최종수정 2015.11.11 10:46 기사입력 2015.11.11 10:46

댓글쓰기

강정호. 사진=아시아경제DB

강정호.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2015년 내셔널리그 올해의 신인 최종 후보에 올랐다.

미국 메이저리그 공식사이트인 MLB.com은 11일(이하 한국시간) 각 리그 신인왕 후보를 공개했다.

강정호는 크리스 브라이언트(23·시카고 컵스), 맷 더피(24·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함께 내셔널리그 신인왕 최종 후보로 선정됐다.

한국 야수로는 처음으로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을 통해 메이저리그에 입성한 강정호는 데뷔 첫해부터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126경기에 나서 타율 0.287, 15홈런, 28타점을 기록했다.

한편, 브라이언트는 151경기, 타율 0.275, 26홈런, 99타점을, 더피는 149경기, 타율 0.295, 12홈런, 77타점을 올렸다. 내셔널리그 올해의 신인왕은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 투표로 선정하며 결과는 17일 공개된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