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총리·부총리 3인 협의체추진 30일 첫 회동

최종수정 2014.12.26 06:55 기사입력 2014.12.25 22: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정홍원 국무총리와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황우여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으로 구성된 3인 정례 협의체가 구성돼 30일 첫 회동을 가질 전망이다.

25일 국무조정실에 따르면 정 총리는 최근 두 부총리에게 산적한 국정과제 해결을 위한 정례 협의체 구성을 제안했다. 두 부총리가 긍정적 반응을 보임에 따라 정 총리와 최·황 부총리는 오는 30일 첫 회동을 갖고 다양한 국정현안을 논의하는 한편 회동 형식과 의제 등 협의체 운영의 윤곽을 마련할 계획이다.
협의체는 국무회의와 국가정책조정회의, 경제관계장관회의 등이 매주 열리는 것을 감안하면 격주나 월 단위로 정례화 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총리실 관계자는 "협의체가 구성되면 규제개혁과 적폐해소, 비정상의 정상화 등 다양한 국정과제에 대해 일관된 정책 기조 하에 부처 간 유기적 협력을 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이경호 기자 gung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