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전선,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 선정

최종수정 2014.12.24 18:53 기사입력 2014.12.24 18: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한국거래소는 24일 유가증권 상장기업 대한전선 을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거래소는 "대한전선의 회계처리 기준 위반에 따른 증권선물위원회의 검찰고발 등 조치와 관련, 유가증권시장상장규정 제48조제2항에 따른 기업의 계속성, 경영의 투명성, 기타 공익과 투자자 보호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기업심사위원회 심의대상에 해당되는지 여부를 검토한 결과, 동사에 대하여 심의 대상에 해당됨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거래소는 대한전선에 대해 해당 사실을 통보하고 통보일로부터 20일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 상장폐지기준 해당여부에 관한 심의를 거쳐 상장폐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대한전선의 매매거래 정지는 실질심사에 따른 상장적격성 여부 결정일까지 계속된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