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도심 속 노들텃밭 빈 논에 '얼음썰매장' 개장

최종수정 2014.12.24 11:15 기사입력 2014.12.24 11:15

댓글쓰기

▲서울시 용산구 이촌동 노들텃밭에 조성된 얼음썰매장 전경(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 용산구 이촌동 노들텃밭에 조성된 얼음썰매장 전경(사진제공=서울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서울 도심 한 가운데 위치한 노들텃밭의 빈 논이 어린이들을 위한 얼음썰매장으로 변신한다.

서울시는 도심에서 보기 힘든 용산구 이촌동 노들텃밭 너른 논 680㎡에 자연결빙으로 만든 얼음썰매장을 조성해 내년 2월7일까지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썰매장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며, 무료로 빌려 이용할 수 있는 썰매와 팽이도 마련됐다. 추위를 피할 수 있는 천막과 난로도 준비됐다. 다만 자연결빙으로 만든 썰매장의 안전 및 보수를 위해 매주 수요일과 일요일은 휴장한다.

또 얼음썰매장에는 농촌에서 사용하는 농기구, 노들텃밭에서 직접 재배한 40종의 토종벼와 18종의 토종콩도 함께 전시된다.

친환경 텃밭인 노들텃밭은 별도의 주차시설이 없어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노들텃밭지원센터(02-792-7520)으로 연락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겨울철 비어 있는 논을 이용하여 어린이들이 방학기간동안 가족과 함께 시골 농촌에서나 즐길 수 있는 전통썰매를 타고 놀면서, 다양한 자연학습을 하길 바란다"며 "다만 자연결빙을 통해 만든 천연 얼음썰매장이니만큼 날씨에 따라 얼음이 얼지 않거나 녹는 경우 운영이 불가 할 수 있음을 유념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