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심에 불지르는 서울시 소방관…'몸짱' 달력 보니

최종수정 2014.12.24 10:56 기사입력 2014.12.24 10:56

댓글쓰기

[사진=서울시 제공]

[사진=서울시 제공]


서울시 소방관, 화상 입은 아동 지원 나선다… '몸짱'으로 깜짝 변신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서울시 소방관들이 어린이들을 위해 근육질 몸매를 뽐내는 달력 모델로 깜짝 변신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24일 '2015 몸짱소방관 달력' 1000부를 제작해 어린이 화상환자 치료비를 기부하는 시 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들에게 기념품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지난 5월 열린 서울시 몸짱 소방관 선발대회에 참석한 소방관 13명을 모델로 내년도 달력을 제작해, 기금 500만원을 모금했다.

참가 소방관들은 휴일까지 반납하고 지난 11~12월 반포수난구조대 선착장에 모여 쌀쌀한 날씨에도 아랑곳 않고 전문 모델 못지않은 실력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달력제작에는 소방관들과 김재범, 이정범 사진작가가 재능기부를 통해 참여했다.
소방재난본부는 모아진 기금 500만원을 성탄 전야인 24일 신재빈(4)군에게 전달 하기로 했다.

신 군은 부모와 6남매가 기초생활수급비로 어렵게 생계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큰 누나의 실수로 온 몸에 2도 화상을 입고 재활치료를 받고 있다.

이날 기금 전달식에는 권순경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이 산타 복장을 하고 참석해 기금과 선물을 전달한다.

올해의 영웅소방관으로 선정된 신재영 소방장도 13명의 소방관을 대표해 신군의 쾌유를 응원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