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육원 어린이 크리스마스 이브 '뽀로로 택시' 탄다

최종수정 2014.12.24 06:00 기사입력 2014.12.24 06:00

댓글쓰기

▲서울시가 운영하는 뽀로로택시의 모습(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가 운영하는 뽀로로택시의 모습(사진제공=서울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뽀로로 택시가 성탄절 전날인 24일 보육원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무료 시승행사를 개최한다.

서울시는 성탄절 전날인 24일 오후 뽀로로 택시 20대가 중구 소재 보육원 '남산원'에서 어린이 50명을 초대해 성탄선물을 전달하고 시승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연말을 맞아 보육원 어린이들에게 뽀로로 택시를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시를 비롯해 뽀로로 택시를 운영하는 서울개인택시선교회 소속 택시사업자 20명과 아이코닉스, 해태제과 등이 기획·후원한다.

이날 뽀로로 택시 기사 20명은 휴무일을 이용해 3~6세 미취학 아동 50명을 대상으로 기념촬영과 함께 선물을 증정하고, 곧이어 뽀로로 택시 시승행사가 진행된다. 시승행사는 광화문, 서울역, 명동을 거쳐 남산원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진행된다.

김규룡 시 택시물류과장은 "연말연시를 맞아 주변을 둘러보고, 외로운 이웃과 함께하는 마음을 확산시키기 위해 뽀로로택시가 나섰다"며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시민에게 즐거움을 드리고 봉사하는 서울택시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