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미빛 연인들' 한선화, 딸 이고은 데리고 비밀 여행

최종수정 2014.12.21 21:51 기사입력 2014.12.21 21:51

댓글쓰기

mbc 방송 캡쳐

mbc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가수 겸 연기자 한선화가 이고은을 몰래 데리고 여행을 떠나 이장우의 애를 태웠다.

한선화는 21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에서 딸인 이고은을 다시는 못 볼 수 있다는 생각에 비밀 여행을 결심했다.
이날 백장미(한선화 분)는 드라마 마지막 촬영 날, 초롱이(이고은 분)를 몰래 데리고 떠났다.

아빠 차돌(이장우 분)은 잠시 한눈 판 사이, 이들이 없어진 것을 알고 분노한다. 장미는 초롱과 함께 섬으로 떠나고 차돌에게 장문의 메시지만 남겼다.

차돌은 급히 이들의 뒤를 쫓았다. 같은 시각, 장미는 초롱을 데리고 눈사람을 만들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그는 과거 차돌과 알콩달콩한 연인 사이이던 시절을 회상하며 잠시 애틋한 감정에 빠져들었다. 두 사람에게도 서로가 없으면 죽을 것처럼 사랑하던 때가 있었다.

이 드라마에서 한선화와 이장우는 어린 나이에 부모가 된 캐릭터를 섬세한 감정 연기로 그려내며 뜨거운 모성애와 부성애를 보여주고 있다.

한편 '장미빛 연인들'은 얼떨결에 부모가 된 철없는 대학생 차돌의 고군분투 생존성장기와 그에 얽힌 세 가족의 파란만장 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